quick_menu_tit

진료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일 09:00 ~ 18:20
  • 토요일 09:00 ~ 13:00
  • 점심 12:40 ~ 14:00
  • 공휴일 09:00 ~ 12:00

일요일 휴진

전화상담문의

  • 02-814-9119
  • FAX. 02-814-9797
  • 진료정보
  • 이비인후과

이비인후과

 소아 중이염 소아 편도 및 아데노이드 수술
 유행성 이하선염 소아 감기
소아 중이염
 
중이염은 보통 6세 이하의 어린이에서 감기를 앓은 후에 많이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실제로 어린 아이에서는 85%에서 적어도 한번은 급성 중이염을 경험하고 있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귀의 구조는 크게 바깥 귀, 가운데 귀(중이), 안쪽 귀로 구분하는데 고막 바로 안쪽에 위치하는 곳이 중이입니다.
중이의 구조 중 '이관'이라는 부분은 코와 연결되어 코와 귀속의 압력을 조절해 주고 있습니다. 어린이들은 이관의 모양이 짧고 굵기 때문에 감기를 일으킨 바이러스나 세균들이 쉽게 전파될 수가 있어서 염증이 쉽게 생겨납니다.
그러나 성장하면서 이관의 구조는 점차 좁아지고 길어지기 때문에 중이염의 빈도도 줄어듭니다.

중이염이 생기면 갑자기 귀가 아프고 잘 안 들리거나 윙 하는 이상한 소리가 나기도 합니다.
중이염은 흔한 질병일 뿐 아니라 청력에 이상을 가져오거나, 뇌에까지 그 염증이 파급될 수 있기 때문에 정확한 진단과 치료가 꼭 필요합니다.

중이염은 급성 중이염, 만성 중이염, 삼출성 중이염의 세가지로 나누어 볼 수 있습니다.

급성 중이염은 어린이가 감기 후 앓는 가장 흔한 합병증입니다.
갑자기 열이 나면서 귀가 아프고 잘 안 들리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말을 아직 하지 못하는 어린이는 보채고 울면서 귀를 잡아 당기거나 비비는 수가 있습니다.
이때 적절한 치료를 하지 않고 점점 더 심해지면 고막이 터지고 고름이 흘러나오게 됩니다.

이 고름이 2-3주 이상 계속 흘러 나오게 되면 만성 중이염이라고 합니다.
만성 중이염이 되면 열이나 통증은 없으나 고름이 조금씩 계속 나옵니다.
이때는 치료도 어렵고 점점 더 심해지면 뇌로 염증이 파급되어 뇌농양, 뇌막염 등의 무서운 합병증이 생갈 수 있으며 청력도 잃게 됩니다.

삼출성 중이염도 있는데 이것은 고막 안쪽으로 물이 고이는 중이염입니다.
급성 중이염으로 치료 받은 후에 생길 수가 있습니다.
열이나 통증이 없고 청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귀에 무엇이 꽉 차 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중이염의 치료는 항생제 및 소염 진통제의 약물 요법과 함께 휴식, 안정이 필요합니다.
귀에서 심한 통증이 있는 경우에는 진통제와 함께 간혹 통증을 줄이기 위해 고막을 통해 주사기로 고름을 뽑아내는 고막천자 및 흡인술이나, 고막을 째고 고름을 뽑아내는 고막절개술을 시행할 수 있습니다.

삼출성 중이염일 때에는 약물이나 수술적 치료를 고려하게 됩니다.
삼출액이 오랫동안 지속되거나 항생제 치료에도 반응을 보이지 않을 경우에는 고막천자술 및 고막 절개후 아주 작은 관을 고막에 박아 두는 치료를 해야 할 때도 있습니다.
이 관은 5-6개월이 지나면 빠지고 고막도 막힙니다.